상단여백
HOME 스포츠
'제46회 렛츠런파크 승마대회' 23일 개막국내 정상급 선수 참여... 마장마술, 장애물, 기승능력인증 등 총11경기 치뤄

[한국뉴스투데이] 국내 최대 승마대회인 '렛츠런파크 승마대회'가 오는 23일 경기도 과천소재 렛츠런파크 서울에서 성대한 막을 올린다.

한국마사회(회장 이양호)는 대한승마협회가 주관하고 농림축산식품부가 후원하는 46년 전통의 국내 최대 승마축제 '제46회 렛츠런파크 승마대회'를 오는 23일부터 24일, 26일 총 3일간 경기도 과천 '렛츠런파크 서울' 86승마경기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46회를 맞은 ‘2017 렛츠런파크 승마대회’는 국내 최고 권위의 승마대회로 국내 최정상급 선수들이 참가하는 마장마술과 장애물 경기, 유소년 승마 활성화를 위한 유소년 이벤트 경기, 국내 승용마 유통체계 구축을 위한 어린말(Young Horse)경기, 승마상품의 표준화를 위하여 시행중인 ‘기승능력인증제’를 응용한 이벤트 경기 등 행사 3일간 총 11경기를 진행할 예정이어서 벌써부터 승마인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렛츠런파크 승마대회'는 말산업 활성화와 승마 대중화를 위한 축제 '2017 말 문화축제 Let's Run! Horse Carnival'의 메인 행사로, 재미와 볼거리를 겸비한 화려한 경기로 구성돼 있어 승마인들은 물론, 가족단위 관람객과 연인들에게도 잊지못할 추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개막 첫 날인 23일(토)에는 국내에서 생산된 승용마의 기량을 뽐내는 ‘국내 승용마 YH 마장마술’ 경기와 차세데 승마 꿈나무들의 ‘유소년 코스프레 마장마술 경기’, ‘유소년 포니 릴레이’, ‘기승능력인증제 6-7등급 경기를 치뤄 관람객의 탄성과 환호를 예약해 놓고 있다.

24일(일)에는 오전에는 4~6경기로 'YH 국내 승용마 경기'가 펼쳐지며, 오후엔 7경기 '유소년 장애물 단체전 60 Class'와 8경기 '유소년 코스프레 장애물 80 Class'가 이어진다. 또, 이벤트 경기인 '기승능력인증 6·7급 경기'가 이뤄져 관람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계획이다.

마지막날인 26일(화)에는 국내 최정상급 선수들이 참가하여 ‘마장마술 S-2 Class'와 '장애물 S-2 Class', '장애물 A Class(단체전)’경기로 손에 땀을 쥐는 박진감 넘치는 대결이 펼쳐질 예정이다.

한국마사회는 올해 '렛츠런파크 승마대회'가 '2017 말 문화축제'와 함께 열려, 말 쇼(Horse Show), 말 운동회, 어린이 승마체험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함께 즐길 수 있어, 렛츠런파크를 찾은 관람객들의 오감을 만족시켜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상웅 기자  calnews@naver.com

<저작권자 © 한국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