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스포츠
프랑스, 월드컵 우승! ‘430억’ 상금한국은 19위, 90억 상금

[한국뉴스투데이] 프랑스가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1998년 자국에서 개최된 대회 이후 20년 만의 우승이다.

16일(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의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치러진 프랑스 대 크로아티아의 결승전에서 4대 2로 프랑스가 승리를 거머쥐었다.

프랑스는 우승 상금으로 약 430억 원(3800만 달러)을 수령한다. 크로아티아의 준우승 상금은 약 317억 원(2800만 달러)이다. 이어서 3위를 차지한 벨기에는 약 271억 원(2400만 달러)을, 4위 영국은 약 249억 원(2200만 달러)을 받는다.

한국을 포함해 16강 진출에 실패한 15개국은 약 90억 원(800만 달러)을 받게 된다. 이에 더해 FIFA가 본선 진출 32개국에 순위에 따른 상금 외 준비한 수당 약 17억 원(150만 달러)를 따로 지급받는다. 이로써 한국은 배당 상금 약 90억 원과 준비 수당 약 17억 원을 합쳐 약 107억 원을 수령하게 된다.

한국은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에서 1승 2패를 거두고 19위에 올랐다.

김소희 기자  kimsh8822@nate.com

<저작권자 © 한국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