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영화 공작·목격자, 한글자막 화면해설 영화로 선정
영화 공작 포스터

[한국뉴스투데이] 영화 공작과 목격자가 시·청각장애인에 대한 문화향유권 강화사업의 일환으로 한글자막 화면해설 영화로 선정되며 관심을 모았다.

영화 ‘공작’은 북핵의 실체를 파헤치기 위해 홀로 잠입했던 스파이를 주인공으로 내세워 적국으로 존재했던 남·북 간의 긴장감과 같은 민족으로서 느껴지는 미묘한 감정을 실감 나게 그려낸 첩보 스릴러 영화이다.

화려한 액션과 첨단 신무기의 향연으로 귀결되는 할리우드 첩보영화와는 다르게 고도의 심리전이 돋보이는 새로운 형태의 한국형 첩보영화의 획을 그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영화 ‘목격자’는 아파트 단지 내에서 벌어진 살인사건의 범인 ‘태호’가 현장을 목격한 주민 ‘상훈’을 쫓는 과정에서 드러나는 인물들의 심리를 세밀히 묘사한 심리스릴러 영화이다.

일상과 밀접한 공간인 아파트 단지라는 설정과 주위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평범한 이웃이 범죄에 노출되며 보여주는 심리묘사는 현실 밀착형 스릴러의 진면목을 보여준다.

특히 사건을 방관하는 주민들의 집단 이기주의는 ‘방관자 효과’를 연상시키며 날카로운 사회적 메시지를 전달한다.

한편 한글자막 화면해설 영화관람 문의 및 상영정보는 한국농아인협회 홈페이지 및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정유진 기자  dsjj14@naver.com

<저작권자 © 한국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