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유통
대웅제약, ‘팩트를 보면 우루사’ 신규 CF 공개임상시험에서 과학적으로 입증된 간기능개선, 피로회복 효과 재조명
▲우루사 신규 광고캠페인 ‘팩트를 보면 우루사’편의 한 장면

[한국뉴스투데이] 대웅제약이 ‘우루사’의 신규 광고캠페인을 선보인다.

대웅제약(대표 전승호)은 가수 윤종신씨를 모델로 한 우루사의 신규 광고캠페인 ‘팩트를 보면 우루사’편을 10일부터 방영한다고 밝혔다. 본 광고는 지상파, 종합편성채널, 케이블 TV를 비롯해 유튜브, 네이버 TV 캐스트 등의 온라인 광고를 통해 볼 수 있다.

이번 광고는 지난 해의 ‘우루사의 힘’편에 이어, 58년 전통의 국내 판매 1위 간기능 개선제로서 우루사의 브랜드 가치와 임상시험을 통해 입증된 제품의 효능 및 효과를 소비자들에게 정확하게 전달하는 데 주력했다. 정보의 홍수 속에서 정확한 정보 없이 건강 관련 제품을 선택하는 소비자들에게 과학적으로 입증된 정보를 제공하여 선택의 올바른 기준을 제시하고, 나아가 브랜드 신뢰도를 더욱 공고히 한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우루사의 임상시험 결과에 따르면, 간 기능 이상이나 지방간이 있는 지속성 피로 또는 만성피로 환자를 대상으로 8주간 우루사를 복용한 결과 환자의 80%에서 피로개선 효과가 나타났고 간효소 수치(ATL) 또한 감소했다.

대웅제약 관계자는 “국민의 건강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국내 판매 1위 간장약 브랜드로서 어떻게 하면 소비자들이 좋아 보이는 것에 현혹되지 않고, 약국에서 판매하는 일반의약품과 같이 효능, 효과가 검증된 정말 좋은 것에 대한 올바른 선택을 할 수 있을지에 대한 고민을 이번 광고에 담아냈다”며, “앞으로도 책임감을 가지고 우수한 품질과 효능으로 소비자들의 사랑에 보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박상웅 기자  calnews@naver.com

<저작권자 © 한국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