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카카오뱅크, 14일 새벽 금융거래 전면중단 예고

[한국뉴스투데이] 한국카카오은행(이하 카카오뱅크)가 전산시스템 확장을 위해 오는 14일 새벽 3시부터 6시까지 3시간 동안 조회, 이체, 체크카드 결제, ATM 출금 등 카카오뱅크의 모든 서비스를 중단한다고 밝혔다.

카카오뱅크는 확장적이고 안정적인 전산 시스템 구축 및 업그레이드를 위해 오는 14일 새벽 3시부터 6시까지 카카오뱅크의 모든 서비스를 중단한다고 10일 밝혔다.

이에 카카오뱅크가 중단되는 3시간 동안 카카오뱅크 앱, 홈페이지 이용 불가는 물론 체크카드 국내 및 해외 이용, 자동화기기(CD/ATM) 이용, 입출금/카드 결제 알림 서비스, 타 금융기관을 이용한 카카오뱅크 거래, 고객센터를 통한 업무 처리 등 모든 서비스가 전면 중단된다.

중단 시간은 14일 새벽 3시부터 6시까지 3시간으로 예정돼 있지만, 작업 진행에 따라 일부 변경될 수도 있어 이용자들은 중단 예정시간보다 미리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것을 당부하고 있다.

카카오뱅크 측은 "많은 고객이 좀 더 편하고 빠르게 금융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전산시스템을 확장하려고 한다"며 "이용자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최대한 빨리 작업을 마무리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카카오뱅크는 2017년 7월말 출범 이후 13개월만에 고객수 680명을 돌파했고 자산규모 10조원을 넘어서는 등 예상보다 빠른 성장을 보이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조수진 기자  hbssj@naver.com

<저작권자 © 한국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