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톰 하디의 안티 히어로물 ‘베놈’ 2주 연속 정상지켜

[한국뉴스투데이] 톰 하디 주연의 안티 히어로물 영화 ‘베놈’이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260만 관객을 동원한데 이어 예매율 27.9%로 2주 연속 예매순위 1위에 올랐다.

영화 예매사이트 예스24 예매순위에 따르면 톰 하디 주연의 베놈이 예매율 27.9%로 2주 연속 예매순위 1위에 올랐다.

영화 ‘베놈’은 마블의 안티 히어로 액션 블록버스터로 정의로운 열혈 기자 '에디 브록'이 거대 기업 라이프 파운데이션에 잠입했다가 외계 생물체 '심비오트'의 기습 공격을 받아 강력한 '베놈'으로 거듭난다는 내용이다.

이어 김윤석, 주지훈 주연의 범죄 드라마 ‘암수살인’은 개봉 첫 주 2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예매율 27.6%로 2위를 차지했다.

조인성, 남주혁 주연의 전쟁 블록버스터 ‘안시성’은 예매율 7.7%로 3위에 올랐고 디즈니의 실사 어드벤처 ‘곰돌이 푸 다시 만나 행복해’는 예매율 6.5%로 4위, 음악 드라마 스타 이즈 본은 예매율 6%로 5위에 올랐다. 감성 애니메이션 ‘리즈와 파랑새’는 예매율 4.4%로 6위를 기록했다.

한편 오는 10월 18일 라이언 고슬링 주연의 ‘퍼스트맨’이 개봉을 앞두고 있다. 퍼스트맨은 달 착륙 임무를 맡은 우주비행사 닐 암스트롱의 도전을 체험에 가깝게 재연한 SF 드라마로 라라랜드 제작진이 라이언 고슬링과 다시 만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정유진 기자  dsjj14@naver.com

<저작권자 © 한국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