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스포츠
국제 게임박람회...부산의 별 '지스타' 14번째 개최라이엇,블리자드 올해도 불참
사진제공 - 지스타

[한국뉴스투데이] 오는 15일 국제 게임박람회 2018 지스타가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된다.

지스타 2018의 공식 슬로건은 ‘게임, 우리의 별이 되다’는 의미를 담은 ‘Let Games be Stars’로 확정됐으며 ‘희망’과 ‘빛’을 상징하는 별과 함께 게임의 긍정 이미지를 극대화하고 싶은 의지를 표현했다. 또한 ‘우리’라는 단어를 통해 게임으로 하나 되는 ‘지스타’를 나타냈다.

이번 행사는 BTB (기업 대상), BTC (일반 대상)으로 나뉘어 진행되며 일반인 8000원, 청소년 4000원 비즈니스 현장 구입은 20만 원의 입장료가 있다.

지스타 홍보 포스터

이날 10시 개막식을 시작으로 18일까지 4일 동안 행사가 진행되며 지스타 넷마블, PUBG, 넥슨, 카카오 게임즈 등 국내외 대형 게임회사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반면 PC방 점유율 각각 1,3위를 기록한 인기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와 오버워치를 개발한 라이엇 게임즈와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는 참가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다양한 게임회사들의 신작 소개와 함께 게임산업 채용박람회도 진행된다. 네오위즈, 넷마블, NC소프트 등 국내외 기업의 참가가 확정됐으며 구직자 및 대학생을 대상으로 취업 컨설팅, 채용설명회, 채용면접이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외국기업 최초로 메인스폰서에 이름을 올린 에픽게임즈를 비롯한 참가 기업들은 약 2000여 개의 부스(BTB 1000개, BTC 1000개) 에서 소비자들과 만날 계획이다.

       페이커(이상혁)         사진제공-SKT T1

특히 게임 전문 방송 플랫폼 트위치는 자사 지스타 부스에서 명문 e스포츠 구단 SKT T1의 멤버이자 e스포츠계의 호날두라 불리는 페이커(이상혁) 선수와의 팬미팅을 예고해 e스포츠 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게임 '리그오브레전드' 코스프레 사진제공-MAXIM KOREA

한편 지난해에 이어 부대행사로 지스타 코스프레 어워즈가 함께 열려 관심을 모으고 있다.

게임 속 캐릭터의 의상, 메이크업 등을 모방하는 코스프레는 e스포츠의 또 하나의 볼거리로 자리 잡았으며 롤챔스와 같은 e스포츠 경기나 게임 광고에 빠질수 없는 소재가 됐다.

올해 전 세계 게임 시장 예상 매출은 약 1379억 달러 (148조 5천억 원)으로 작년 우리나라 정부예산 400조 원의 절반에 가까운 수준으로 게임의 경제적 위상이 한층 더 높아졌으며 서병수 전 부산시장은 게임 박람회 지스타의 영구 개최를 추진할 것이라 밝힌 바 있다.

이근탁 기자  maximt2@naver.com

<저작권자 © 한국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근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