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전시
낙원악기상가, 싱어송라이터 & 클래식 공연도심 루프탑에서 감미로운 콘서트를 즐겨 봄~!!

[한국뉴스투데이] 봄기운이 완연한 4월, 복합문화공간으로 주목 받고 있는 낙원악기상가에서 매력적인 공연이 열린다. 오는 4월 21일(토)과 28일(토), 낙원악기상가 4층 아트라운지 ‘멋진하늘’에서 실력파 싱어송라이터와 클래식 연주자들의 공연이 이어진다.

먼저 4월 21일(토) 오후 5시에는 신예 싱어송라이터들의 공연 ‘동Go동樂 : 이요한(OFA) & 홍이삭’이 열린다. 이요한(OFA)과 홍이삭은 각각 Mnet ‘슈퍼스타K 7’과 ‘너의 목소리가 보여’를 통해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기고 작곡, 작사, 프로듀싱까지 다 하는 실력파 뮤지션이다. 이번 공연은 이요한(OFA)의 매력적인 중저음과 홍이삭의 감미로운 목소리가 돋보이는 어쿠스틱한 곡들로 채워질 예정이다.

4월 28일(토) 오후 7시에는 커피처럼 매혹적이고 탱고처럼 흥겨운 클래식 공연 ‘커피 앤 탱고 Coffee N Tango : The Very Ensemble’가 준비됐다. 매일 약 2만 명의 청취자들이 애청하는 팟캐스트 ‘클래식이 알고싶다’의 호스트인 피아니스트 안인모를 중심으로 바이올리니스트 김상균, 첼리스트 오승규, 클라리네스트 안종현, 소프라노 윤예지, 테너 위정민이 참여한다.

특히 이번 공연은 비발디 ‘사계’ 중 ‘봄’, 푸치니 오페라 ‘라보엠’ 중 ‘뮤제타의 왈츠’, 베토벤의 가곡 ‘Ich Liebe Dich’, 베르디 오페라 ‘라트라비아타’ 중 ‘축배의 노래’ 등 익숙한 곡들이다. 피아노 트리오, 클라리넷과 첼로 듀오, 성악 독창 등 다채로운 구성의 연주를 감상할 수 있어 클래식과 한층 가까워지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우리들의 낙원상가 관계자는 "화창한 봄날 주말에 소중한 사람들과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음악 공연을 준비했다"며 "낙원악기상가의 아늑하면서도 운치 있는 야외공연장에서 기분 좋은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유진 기자  dsjj14@naver.com

<저작권자 © 한국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