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5·18 광주민주화운동 맞아 ’택시운전사’ 스트리밍 1천명 무료

[한국뉴스투데이] 예스24가 5·18 광주민주화운동 38주년을 맞아 1980년 당시 광주 상황을 모티브로 한 영화 ‘택시운전사’의 스트리밍 교환권을 추첨을 통해 1천명에게 무료로 제공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8월 개봉한 영화 ‘택시운전사’는 5·18 광주민주화운동을 전 세계에 알린 독일 기자 위르겐 힌츠페터와 그를 도왔던 의문의 택시운전사 김사복이란 인물을 모티브로 제작된 영화다.

위험을 무릅쓰고 광주의 진실을 알리기 위해 고군분투한 위르겐 힌츠페터와 김사복의 이야기는 먹먹한 감동을 전하며 1200만 관객을 동원한 바 있다.

예스24는 영화 모바일 스트리밍 서비스 ‘PLAY24’를 통해 5월 17일 오후 3시부터 5월 31일까지 ’택시운전사’ ‘찜’ 버튼을 누른 고객들 가운데 추첨을 통해 1천명에게 스트리밍 교환권을 증정한다.

당첨자는 6월 5일 예스24 영화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고 스트리밍 교환권은 6월 5일부터 7월 4일까지 한 달간 사용할 수 있다.

이수성 예스24 영화사업팀장은 “더 많은 사람들이 5·18 광주민주화운동을 기억하는 계기가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영화 ’택시운전사’ 무료 감상 기회를 마련했다”며 “그 시대 광주 시민들의 민주화에 대한 간절한 열망을 담은 이 영화를 통해 38주년을 맞은 5·18 광주민주화운동을 보다 뜻 깊게 기념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유진 기자  dsjj14@naver.com

<저작권자 © 한국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