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 라이프
한국민속촌의 추석연휴 특별행사 ‘한가위 좋을씨고’
'한가위 좋을씨고' 행사가 오는 추석기간 한국민속촌에서 열린다.

[한국뉴스투데이] 한국민속촌이 다가오는 명절을 맞아 22일부터 26일까지 5일 간 추석연휴 특별행사 ‘한가위 좋을씨고’를 진행한다. 민족 대명절 추석연휴 동안 민속놀이와 전통풍습 체험프로그램, 다양한 특별공연을 마련해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풍성하게 마련될 예정이다.

이번 ‘한가위 좋을씨고’ 행사 메인 프로그램으로 진행하는 ‘놀부네 풍년잔치’에서는 전통 떡을 직접 만들어 보고 잔치가 열리는 놀부네 집에서는 송편 빚기와 떡메치기를 체험할 수 있다.

또한 전통생일상을 재현한 포토존에서 흥겨운 잔칫집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으며 한가위와 관련된 퀴즈의 정답을 맞히면 전통 떡을 선물 받을 수 있다.

한가위 분위기에 어울리는 세시풍속 행사와 민속놀이도 준비돼 있다. 집안의 평화와 풍년을 기원하는 성주고사는 추석을 대표하는 전통풍습이다. 민속촌 농악단의 흥겨운 장단에 맞춰 진행되는 의식이 끝나고 나면 고사에 사용한 고사떡과 음복주를 나누는 음복행사가 이어진다.

이번 행사에서는 송편빚기와 떡메치기 체험이 가능하다.

아울러 명절에 즐기는 민속놀이인 윷놀이, 투호놀이, 그네뛰기, 줄넘기 등을 체험해 볼 수도 있다.

특히 전래동화 캐릭터들이 펼치는 마당극 ‘이상한 나라의 흥부’는 연휴기간 동안 매일 두 차례씩 선보일 예정이며, 누구나 쉽게 따라할 수 있는 율동과 흥미로운 스토리텔링으로 재미를 더한 인형극 ‘해와 달이 된 오누이’는 하루에 세 번씩 진행돼 어린이 관객들을 맞은 준비를 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놀이마을 특설무대에서는 가족단위 관람객들이 즐기기에 안성맞춤인 ‘패밀리 콘서트’가 펼쳐진다. 눈과 귀를 사로잡는 마술공연과 버블쇼가 이어지는 패밀리 콘서트는 특히 어린이 관람객들에게 인기가 높은 공연이다.

한편 한국민속촌은 명절에 차려 입는 한복을 입고 방문하는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자유이용권을 최대 44%까지 할인해주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행사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민속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유진 기자  dsjj14@naver.com

<저작권자 © 한국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